피지어학연수 다녀왔습니다.^^ 2017-08-23
8.jpg  Down:79
9.jpg  Down:79
1.jpg  Down:76
  992








안녕하세요. 저는 2017년 6월 25일부터 8월 18일까지 8주간 피지 FBI 학원에서 연수를 하였습니다.
위에 사진은 제가 머물었던 홈스테이집과 연수했던 난디캠퍼스입니다.ㅎㅎ

피지에서 어학연수를 하면서 영어실력, 친구, 여행을 다 얻을 수 있었습니다.!
2달이 너무 짧았고, 더 머무르고 싶어서 아쉬웠어요..ㅠ
처음 기대한것보다 더 행복한시간 보냈습니다. 감사합니다. ^^
개인적으로 느낀 연수후기를 적습니다..

** 홈스테이: 가까운 곳! 을 제일 우선순위로 하고, 다른 조건을 크게 피지유학닷컴 담당자님께 부탁하지 않았어요, 그랬는데 정말 학교에서 제일 가까운 집으로 배정되어서 걸어서 5분거리라 좋았습니다.
그런데다가 집도 이층집에 정원이 있고, 강아지,고양이들도 있고, 제 나이 또래 자매 두명이 있어서 편하고 즐겁게 지냈습니다.

식사는 저녁마다 매일 다양한 메뉴로 저를 생각해주셔서 만들어줬습니다.
홈스테이 엄마는 정이 많으시고 정말 친절해서, 홈스테이 덕분이라도 피지에 더 머물고 싶을만큼 좋았습니다.
제 직전에 있던 학생이 이 홈스테이에 10개월 머물렀었다는데 그럴만 하다고 생각했습니다.
홈스테이 배정에서 가장 운이 좋았던 경우가 아닐까 생각합니다.
딱히 불만이 없어서 쓸말도 없군요..

** 학원: 시스템이 정말 잘되어있습니다.
영어 환경에 노출되는 걸로는 정말 잘짜여져 있다고 생각합니다.
다만 제가 2개월간 있으면서 레벨 4,5,7을 경험해보았는데, 아래 레벨일수록 어쩔 수 없이 이론적 부분보다는 놀이나 체험위주로 수업이 이루어져 있어서, 한국에서의 영어수업을 듣다 온 분이라면 조금 당황할 수 있습니다.
정말 딱 초등학교 영어교실 느낌이라 보시면 됩니다.
하지만 위 레벨로 갈수록 비지니스 영어와 시사문제 등을 이야기하면서 단어도 어려워지고, 일본 친구들 어휘도 풍부해지면서 조금 더 무언가를 배운다는 느낌이 강해집니다.

레벨7 처음 들어갔을때 아 진짜 그만놀고 이제 공부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.
레벨테스트나 무빙업테스트는 그냥 간소화된 토익입니다.
특히 처음 레벨테스트는 필기점수로 레벨의 상하한선을 정한 다음에 짧은 스피킹으로 어느레벨에 배정할지 결정하는 듯 합니다.
크게 신뢰가 가진 않지만 잘못 배정된 것 같은 경우에 레벨간 이동도 매주 가능하기때문에 선택의 여지가 조금은 있습니다.

한반 학생수는 크게 중요치않은 것 같습니다.
적을땐 단 두명에서부터 많을때는 14명까지 같은 반에 공부를 해봤는데, 그 나름대로 일장일단이 있었습니다.
적을땐 집중적인 수업을 받는데 친구가 적어서 재미가 없고, 많을땐 조금 산만하지만 재미가 있으니 한마디라도 더하려고 즉각적인 영어를 사용할 기회가 많아집니다.

선생님 운도 중요하지만 같은 반 친구 운도 중요한것 같습니다.
성향 잘맞는 친구들 만나면 학교 끝나고도 계속 놀러다니고, 영어 계속 사용합니다.
저는 생활영어실력은 여기서 많이 늘었다고 생각합니다.!!
학원이 피지생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0중에서 5정도라고 생각합니다.

그리고, 학원 매점 점심이 제 주관으로는 맛이 없었는데, 최근엔 조금 나아졌습니다.
점심에 나와있는 메뉴들을 물어보고 아니다 싶으면 빠르게 앞에 가서 외식하고 돌아올 수있습니다.ㅎㅎ

** 기타: 생활비(용돈)은 한달 30만원정도... 술을 안마시고, 외식을 조금 자제한다면 정말 가능합니다.
저같은 경우에는 섬투어, 홀스라이딩(승마), 모래사막같은 곳을 기회될 때마다 다 가고, 노는모임 빠진적 없었는데, 한달에 50-60만원정도 썼던 것 같습니다.

글을 적다보니 정말 피지어학연수 잘 다녀왔고, 또 가고 싶습니다.ㅠㅠ
관리자( 2017-08-24, 49.xxx.231.xxx )
안녕하세요, 연수 경험담 잘 읽었습니다. 적어주셔서 고맙습니다. 캐나다 가시면 피지에서 배운 영어가 많이 도움이 될거예요..후기와 사진 감사합니다. ^^

Total : 90 (1/5)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[공지] 피지생활과 FBI연수 [1] 이인호 2019-04-11 213
[공지] 나의 잊지못할 피지생활 [1] 김희연 2019-02-08 270
[공지] 6개월 연수경험담입니다. [1] 박동재 2019-01-27 312
[공지] 3주간의 피지 탐방기 관리자 2018-08-07 502
[공지] FBI 연수후기 [1] 엄태언 2017-09-18 1164
-> 피지어학연수 다녀왔습니다.^^ [1] Min 2017-08-23 993
[공지] FBI어학원 연수후기입니다. 이상호 2016-12-22 1341
[공지] 피지연수후기입니다. 홍득원 2016-09-08 1671
[공지] FBI 연수경험담입니다. [1] 김지현 2016-08-11 1401
[공지] 피지 잘 다녀왔습니다. [1] Rudy 2016-08-10 1127
[공지] 생생연수후기입니다. ^^ [1] 이준영 2016-07-27 1356
[공지] 피지어학연수후기입니다. [1] 김은수 2016-03-08 1586
[공지] 프리버드(FBI) 연수경험담입니다 [1] 송다은 2016-03-01 1216
[공지] FBI 7개월 연수후기입니다. 이호정 2015-12-12 1733
[공지] 피지와 뉴질랜드 연계연수 체험기 수잔 2015-10-28 1909
[공지] 따끈한 FBI 연수후기입니다. [1] 정운향 2015-06-25 1606
[공지] 피지연수후기입니다. [1] 손길영 2015-03-20 1863
[공지] 안녕하세요, 연수후기입니다. [1] 김선우 2014-04-22 3567
[공지] 4개월 연수를 마치며.. [1] 이홍암 2014-04-04 1961
[공지] FBI 연수경험담입니다. [1] 조영재 2014-04-04 1651
[처음] ◁ < [1] [2] [3] [4] [5] ▷ [끝]
작성자   제목   내용